여행기게시판
홈 > 여행이야기 > 여행기게시판 > 유럽
여행기게시판

에스토니아 탈린. 예수님 믿으세요는 여기에도

구레옹 0 7232

<타 사이트 게재 금지> 이 게시물은 작성자에 의해 타 사이트로의 스크랩이 금지되었습니다.

88f317a8f9cd5026818a3dc2598a70dc_1514029610_7065.jpg

헬싱키에서 배를 타고 에스토니아로 이동. 발트해를 사이에 두고 두 나라의 수도가 가깝게 붙어있다.

에스토니아는 구소련 국가중 하나로 Skype가 탄생한 곳이다.

구글지도 경로에는 3시간 32분이라 나오는데 실제로는 한시간반쯤? 걸렸던것 같다.




88f317a8f9cd5026818a3dc2598a70dc_1514029847_5636.JPG
탈린 시티투어 버스에서 받은 관광지도.

지도에 버스노선이 빨,초,파 세가지 색깔이 있는데, 세 개의 회사가 각기 다르며 티켓도 따로 사야한다.

티켓은 버스에서 바로 살 수 있는데 내가 탈린에 도착하자마자 보인 버스가 빨간 버스였다.

버스기사님한테 투어버스 관련한 얘기를 묻는데 빨간 노선이 탈린을 관광하기엔 최고라며 빨간 티켓을 살 것은 매우 강추하신다.

그냥 자기 회사라서...

​지도를 보니 빨간노선이 제일 무난한 것 같기도 하고 해서 빨간 티켓으로 샀다.




88f317a8f9cd5026818a3dc2598a70dc_1514030074_0085.JPG
탈린의 old town 에 들어섰다. 

길거리에 상인들이 많이 보이기 시작하니 관광지 삘이 제대로 난다.




88f317a8f9cd5026818a3dc2598a70dc_1514030198_1667.JPG
길가는데 구경꾼들이 잔뜩 모여있다.

시꺼먼 차량들과 경호원들. 건물위에 걸린 국기를 보니 독일에서 누가 온 모양이다.

누가 나오나 보려고 기다렸지만 감감무소식이라 그냥 지나갔다.




88f317a8f9cd5026818a3dc2598a70dc_1514030300_8282.JPG
큰길을 따라 올라가다 보니 언덕위에 다다른다.

내려다보는 경치가 좋은데 사람들이 많아 사진찍을 자리 잡기가 어려웠다.




88f317a8f9cd5026818a3dc2598a70dc_1514030351_6958.JPG
골목 한켠에 자리잡고 기타를 치는 아저씨.

기타는 안 치시고 나를 보더니 손가락만 비벼대신다... 끙 -ㅅ-..

그래도 사진 찍었으니 1유로 동전 하나 넣어드리고 왔다.




88f317a8f9cd5026818a3dc2598a70dc_1514030443_7984.JPG
점심을 먹었던 식당.

바깥 테이블들의 분위기가 좋아 여기서 먹었는데, 나중에 알고보니 탈린 올드타운에서 꽤 유명한 곳이라더라.




88f317a8f9cd5026818a3dc2598a70dc_1514030507_896.JPG
딱 보는 순간 유럽스타일 요리구나 삘이 딱!.

하지만 내 입맛은 한국음식 스타일이구나 삘이 딱!.

고기가 꽤나 질기다. 음... 이 레스토랑.. 화장실 잘 썼다.




88f317a8f9cd5026818a3dc2598a70dc_1514030600_8994.JPG
올드타운을 나와 탈린 주택가를 걷고 있는데 예쁜 여자 두분이 나한테 다가오신다.

헐..? 나에게 무슨 볼일이!???

어디서 왔냐, 탈린은 어떠냐... 이런저런 잡담후에 하시는 말..

- 세상이 어떻게하면 아름다워질 수 있을까요?

- 응..?...


그렇다. 이억만리 이곳에도 종교단체는 거리 전도를 하는 것이었다 -ㅅ-...

그러고는 건네주시는 종이 하나.

What the bible says...

아.. 네...



88f317a8f9cd5026818a3dc2598a70dc_1514030860_6131.jpg
하염없이 걷다가 마주친 해변.

해수욕장을 기대하고 해변으로 왔건만.. 그냥 휑한 망망대해. 차들만 쌩쌩.




88f317a8f9cd5026818a3dc2598a70dc_1514030917.JPG
해질때가 다 되어가니 헬싱키로 돌아갔다.

'쩌는별' 호를 타고.

국가 간 이동이 이렇게 쉽구나 ~_~.



0 Comments


글이 없습니다.
글이 없습니다.